Orange News

제주 유나이티드의 다양한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Orange News
‘통산 400승의 주인공’ 이광선, 또 다시 뜻깊은 승리 선사한다!
운*자   /   2018-09-26 조회 : 292


제주유나이티드(SK 에너지 축구단, 이하 제주)가 울산 원정에서 무승 탈출에 도전한다.

제주는 오는 26일 오후 3시 울산문수축구경기장에서 열리는 KEB하나은행 K리그1 2018 30라운드 원정경기에서 울산 현대와 격돌한다. 이날 경기는 당초 오후 4시에 개최될 예정이었지만 추석 연휴 항공 일정으로 인해 오후 3시로 킥오프 시간이 변경됐다.

현재 제주는 8승 11무 10패 승점 35점으로 리그 8위를 기록하고 있다. 최근 14경기 연속 무승(8무 6패)의 깊은 부진에 빠져있지만 반전의 불씨는 여전히 남아있다. 특히 제주는 울산을 상대로 강한 면모를 보였다. 올 시즌 첫 승리뿐만 아니라 최근 4경기 연속 무패(3승 1무)를 기록하고 있다.

비록 지난 강원전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했지만 0-2에서 따라붙는 저력을 선보였다. 전역 복귀 후 최전방 공격수로 활용되고 있는 이광선은 강원전에서 자신의 강점인 제공권을 살려 복귀골까지 터트렸다. 이광선은 이날 활약상에 힘입어 29라운드 베스트 11에도 선정됐다.

울산전과 관련한 짜릿한 추억도 있다. 이광선은 2016년 4월 17일 울산과의 원정 경기(1-0 승)에서 후반 43분 결승골을 터트리며 제주의 K리그 통산 400승을 선사했다. 이날 득점 역시 이광선의 머리에서 나온 헤더골이었다. 이번 경기에서도 이광선의 높이가 더욱 기대되는 이유다.

이광선은 "최전방 공격수로 나서고 있는데 책임감이 더욱 크다. 내가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느냐에 따라 팀 운명이 엇갈릴 수 있다. 예전 울산 원정에서 좋은 추억이 있는 만큼 이날 경기에서도 제주팬들을 위해 좋은 선물(승리)을 안겨주고 싶다"라고 말했다.

제주 유나이티드 연간회원을 위한
SK렌터카 예약 페이지

연간회원권 후면 바코드번호(12자리)를 기입하시고 접속하시면 85%의 할인 혜택이 적용되는 예약 페이지로 접속됩니다.

(연간회원이 아닐 경우, 접속이 제한됩니다.)

※ 바코드번호 당 1회에 한해서만 접속이 가능합니다. 신중하게 접속하시기 바라며, 문의사항이 있을 시 064-738-0935로 연락 바랍니다.

바코드번호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