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ange News

제주 유나이티드의 다양한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Orange News
제주, 서귀포의 아들 김동우 영입
관*자   /   2019-01-17 조회 : 1398


제주유나이티드(SK 에너지 축구단, 이하 제주)가 '서귀포의 아들' 김동우(30)를 품에 안았다.


제주는 지난 시즌까지 FC 서울에서 활약한 중앙 수비수 김동우를 자유계약으로 영입했다. 세부적인 계약 내용은 선수와 합의하에 공개하지 않는다.


김동우는 연고지 제주도 서귀포에서 나고 자란 K리그1 정상급 수비수다. 서귀서초등학교, 서귀포중, 제주중앙고, 조선대에서 축구선수의 꿈을 키웠다.


지난 2010년 서울에서 프로무대에 데뷔했으며 안산 경찰청(2013~4), 대구FC(2017, 임대)에서도 뛰었다. 프로통산 158경기에 출전해 6골 3도움을 기록했다.


특히 김동우는 수려한 외모뿐만 아니라 탄탄한 수비력까지 선보이는 반전 매력으로 데뷔 첫 해부터 '꽃미남 수비수'라 불렸다. 189cm, 87kg의 탁월한 신체조건을 바탕으로 제공권 장악과 대인방어에 능하다.


김동우의 가세로 제주의 중앙 수비라인은 더욱 두터워질 전망이다. 조성환 감독 역시 "김동우는 좋은 베테랑 수비수다. 제주도 출신으로 제주 팬들이 정말 좋아할 것 같다"라고 기대감을 감추지 않았다.


드디어 고향으로 돌아온 김동우는 "고향팀에 입단해서 감회가 새롭다. 아울러 책임감도 더욱 크다. 경기뿐만 아니라 지역 밀착 마케팅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제주도민의 관심과 사랑에 보답하겠다"라고 말했다.

제주 유나이티드 연간회원을 위한
SK렌터카 예약 페이지

연간회원권 후면 바코드번호(12자리)를 기입하시고 접속하시면 85%의 할인 혜택이 적용되는 예약 페이지로 접속됩니다.

(연간회원이 아닐 경우, 접속이 제한됩니다.)

※ 바코드번호 당 1회에 한해서만 접속이 가능합니다. 신중하게 접속하시기 바라며, 문의사항이 있을 시 064-738-0935로 연락 바랍니다.

바코드번호

확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