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ange News

제주 유나이티드의 다양한 소식을 확인해보세요

Orange News
남기일 감독 "김범수가 앞으로 더 잘됐으면 좋겠다"
관*자   /   2022-07-02 조회 : 684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의 남기일 감독이 K리그1 데뷔골을 터트린 김범수를 극찬했다.

제주는 7월 2일(토) 오후 6시 제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FC 서울과의 하나원큐 K리그1 2022 19라운드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경기 후 남기일 감독은 "달아날 수 있는 기회가 있었지만 추가 득점이 나오지 않아서 아쉽다. 홈팬들에게 승리를 선사하지 못해 안타깝다"라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K리그1 데뷔골을 터트린 K-제이미 바디 김범수의 활약상에 대해서는 "K리그1 데뷔골을 터트린 김범수가 더 잘됐으면 좋겠다. 다른 리그에서 뛰는 어린 선수들이 그를 지켜보고 있다"라고 엄지손가락을 치켜세웠다.

김범수를 조기 교체한 이유에 대해서는 "김범수를 교체한 이유는 본인의 요청이 있었다. 충분히 기회를 더 주고 싶었지만 본인 의사를 존중했다"라고 답했다.

K리그 최초로 탄소중립 경기를 치른 점에 대해서는 "제주뿐만 아니라 범국가적으로도 중요한 사안이다. 앞으로 다른 지역에서도 계속 진행되고 홍보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제주 유나이티드 연간회원을 위한
SK렌터카 예약 페이지

연간회원권 후면 바코드번호(12자리)를 기입하시고 접속하시면 85%의 할인 혜택이 적용되는 예약 페이지로 접속됩니다.

(연간회원이 아닐 경우, 접속이 제한됩니다.)

※ 바코드번호 당 1회에 한해서만 접속이 가능합니다. 신중하게 접속하시기 바라며, 문의사항이 있을 시 064-738-0935로 연락 바랍니다.

바코드번호

확인